갤럭시 버즈 약 한 달 사용 후기

2019.05.05 20:42리뷰/전자기기

갤럭시 버즈

원래 갤럭시 버즈에 대한 글을 더 일찍 작성하려고 했는데, 어쩌다 보니 한 달이 훌쩍 지나가 버렸네요. 갤럭시 버즈를 받는 순간부터 지금까지 거의 매일 사용하고 있습니다. 사실 갤럭시 버즈가 나오기 전에는 그냥 새 에어팟을 사기 위해 기다리고 있었는데, 갤럭시 S10 시리즈와 함께 갤럭시 버즈, 갤럭시 워치 액티브가 출시를 하더라고요. 갤럭시 워치 액티브는 별 다른 고민 없이 세대 교체를 위해 구매를 했는데, 갤럭시 버즈는 결제 하기 전까지 에어팟과 함께 엄청난 고민을 하다가 결제를 했답니다.

갤럭시 버즈 간단 스펙

 갤럭시 버즈는 한 번 충전으로 6시간 연속 재생을 할 수 있고, 케이스까지 사용하면 13시간까지 재생을 할 수 있답니다. 그리고 배터리 케이스가 무선 충전을 지원합니다. 덕분에 무선 충전기에서 기기 충전을 할 수 있는데요. 함께 출시한 갤럭시 S10 시리즈의 무선 배터리 공유로도 충전을 할 수 있기 때문에 갤럭시 S10 유저분들은 보다 편리하게 갤럭시 버즈 충전을 하실 수 있답니다.

갤럭시 버즈 박스 오픈

 갤럭시 버즈의 배터리 케이스는 에어팟의 배터리 케이스와는 아주 다른 모양으로 생겼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에어팟의 케이스가 좀 더 편한데, 좀 아쉽네요. 이어 버드의 모양 때문에 어쩔 수 없었나 봅니다. 그래도 크기는 이전 세대 완전 무선 이어폰인 아이콘 X보다 좀 더 작아졌고, 음향은 AKG에서 튜닝했습니다. 색상은 총 3가지로, 화이트, 블랙, 옐로우입니다. 저는 블랙을 주문했었고, 3월 13일에 주문해서 거의 2주만에 제품을 수령할 수 있었습니다. 요즘은 좀 더 빠르게 수령할 수 있을 겁니다.

갤럭시 버즈 구성품
갤럭시 버즈 구성품

 갤럭시 버즈의 구성품은 아주 간단합니다. 배터리 케이스, 이어버드, USB-A to USB-C 케이블, 그리고 이어팁 및 윙팁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어버드 무게는 6g 정도 되는데, 실제로 사용했을 때 별 불편함 없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스크린샷을 준비하지는 못했는데, 사진 촬영을 위해 처음 배터리 케이스를 열자마자 갤럭시 노트 8에서 바로 새 디바이스가 감지되었다며 바로 연결을 시도하는 창이 떴습니다. 에어팟의 부러운 점 중 하나였는데, 삼성에서도 편한 기능이 제공되어서 아주 좋습니다.

갤럭시 버즈 링 케이스

 갤럭시 버즈는 케이스 제품도 같이 있습니다. 정품 등록시에 오천 원에 케이스를 판매하는 이벤트가 있었는데, 정말 저퀄리티의 마블 케이스를 구매했었다가 환불 되고 결국 링케이스로 다시 구매했답니다. 저는 항상 무난한 걸 좋아하기 때문에 네이비 색상으로 구매했습니다. 마블 케이스는 고무 재질이었지만, 링 케이스는 상단 하단 모두 플라스틱 재질이고, 하단은 양면 테이프 없이 고정되고, 상단은 양면 테이프로 고정이 됩니다. 정가에 구매하면 모르겠지만, 오천 원이라는 가격에 구매했다는 걸 생각하면 나쁘지 않습니다.

갤럭시 버즈 배터리 케이스 오픈

 배터리 케이스를 열면 자동으로 기존에 연결되었던 기기와 페어링이 됩니다. 그냥 열고, 귀에 꽂으면 바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항상 연결할 때 휴대폰에서 연결 중인 화면이 뜨는 게 조금 불편하긴 합니다. 배터리 케이스는 USB-C 케이블 충전과 무선 충전을 지원합니다. 덕분에 굳이 케이블을 연결하지 않고 무선 충전 패드에 얹어두는 것만으로도 충전해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갤럭시 버즈 이어버드

 이어버드에는 터치패드가 위치해 있는데요. 아이콘 X 2018보다 기능이 후퇴했습니다. 이전 세대는 터치, 스와이프가 가능했지만, 갤럭시 버즈는 오직 터치만 지원합니다. 한 번 터치, 두 번 터치, 세 번 터치, 길게 터치의 총 4가지 모드를 지원하지만, 사용자가 커스텀할 수 있는 건 양쪽 길게 누르기 뿐입니다. 지원하는 기능은 빅스비, 즉시 주변 소리 듣기, 주변 소리 듣기, 음량 내리기로 아주 제한적입니다. 꽤나 아쉬운 부분이죠. 터치 기능만 그대로였어도 아주 좋았을 거 같은데 말이에요.

갤럭시 버즈 이어버드

 그리고 이어버드의 자성이 조금 약합니다. 케이스에 넣어둔 상태로 뒤집기만 해도 떨어질 것 같은 정도로 말이지요. 또한 저는 충전이 잘 안 되는 경우는 없었지만, 일부 사용자들이 제대로 접점이 되지 않아서 충전이 잘 안 되는 경우가 있다고 하더라고요. 간혹 끊기는 현상도 엄청나게 거슬릴 정도는 아니지만 좀 자주 겪고 있습니다. 또, 한 쪽을 귀에서 뺄 경우에도 뺀 쪽의 이어버드에서 재생이 지속됩니다. 양쪽을 귀에서 빼야 정지가 됩니다. 귀에 다시 껴도 다시 재생이 되지는 않습니다. 저는 큰 불편함이 없었지만, 에어팟을 사용하시던 분이라면 충분히 불편하게 느끼실 거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통화 품질은 다른 완전 무선형 이어폰처럼 그렇게 좋지는 않습니다. 언제쯤 완전 무선 이어폰으로 편하게 통화를 할 수 있을지 궁금하네요.

 위에 언급한 불편한 점들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저는 상당히 만족스럽습니다. 인이어형 이어폰에 갤럭시 시리즈와 연동도 잘 되고, 나름 괜찮은 음질과 배터리 성능으로 가격 대비 성능도 괜찮은 편이라고 생각합니다. 다음 세대엔 통화 품질이 좀 더 좋아지면 더 좋을 것 같네요. ㅎㅎ

 너무 오랜만의 블로그 글이라 많이 부족한 점이 있을텐데, 계속해서 수정하여 더 좋을 글을 쓸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더 좋은 글로 찾아뵐 수 있도록 노력할테니, 자주 들러주세요! 감사합니다.

1 2 3 4 5 6 7 8 9 ··· 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