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일을 하거나 글을 쓸 때 마우스를 쓰는 손이 불편하다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마침 친구가 마우스를 산다기에, 새로 나온 MX 마스터 2s를 추천해줬습니다. 그리고 저에게 조금 빌려달라고 했더니, 아예 배송을 제 쪽으로 해주고, 며칠 써보고 달라고 하더라구요. 그래서 이렇게 MX 마스터 2s 개봉기를 찍을 수 있게 되었답니다.


MX 마스터 2s 박스 전면


 회사를 다녀왔더니 집에 택배가 도착해있더라구요. 저 자태…! 바로 뜯고 싶었지만 카메라를 꺼내들고 열심히 사진을 찍어댔습니다. 요 제품은 2s버전으로 각종 성능의 향상과 FLOW 기능이 포함된 새로운 버전이랍니다.


MX 마스터 2s 박스 후면


 박스 후면에는 FLOW 기능의 설명과 마우스 기능에 대한 설명이 써져 있어요. 자세한 내용은 리뷰에서 다룰 내용이니 넘어가도록 합시다.


MX 마스터 2s 박스 전면 오픈


 MX 마스터 2s 앞 부분을 오픈하면 이렇게 MX 마스터 2s 본체Unifying 리시버가 보입니다.


MX 마스터 2s 내용물


 개봉을 하면 요런 내용물들이 나온답니다. MX 마스터 2s 본체, 충전용 micro USB 케이블, Unifying 수신기, 그리고 간단 설명서. 끝이에요.


USB-A 단자 근접샷

micro USB 단자 근접샷


 micro USB 케이블은 깔끔하고, 이전에 나온 2 모델과 같은 종류에요.


Unifying 수신기


 Unifying 수신기는 작은 종류이지만 MX 애니웨어 2에 들어있는 수신기만큼의 크기는 아니에요. 하지만 블루투스를 지원하고, 요즘 노트북 같은 경우는 기본적으로 블루투스를 지원하기 때문에 별 문제는 안 되겠죠?


MX 마스터 2s 본체


 이제 MX 마스터 2s의 본체! 스포츠카를 연상시키는 모습이에요. 디자인이 완전 취향 저격… 저도 조만간 살 것 같습니다. 일단 살펴보자면 기본적인 버튼과 휠이 위치해 있어요. 휠은 좌우 클릭은 지원하지 않고, 일반적인 클릭만 지원합니다. 그리고 휠을 무한 휠과 일반 휠로 토글할 수 있는 버튼이 위치해 있어요.


MX 마스터 2s 밑면


 본체의 밑면 같은 경우는 평평하게 생기진 않았어요. MX 애니웨어 2 같은 경우는 평평한데 말이죠. 네 개의 패드가 붙어있고, 전원 ON/OFF 버튼, 기기 연결 버튼, 그리고 Darkfield 고정밀 센서가 달려있습니다. DPI는 최소 200dpi에서 최대 4000dpi까지 50dpi 단위로 설정할 수 있어요. 이전 버전에서 업그레이드 된 사양이죠! 설정은 공식 홈페이지에 있는 Logitech Options 프로그램으로 할 수 있어요.


MX 마스터 2s 왼쪽면


 MX 마스터 2s의 왼쪽에는 가로 휠과 앞으로/뒤로 버튼이 있고, 엄지가 위치하는 곳에 버튼이 하나 더 숨어 있어요. 그리고 작은 LED 세 개로 남은 배터리 잔량을 알려줍니다.


MX 마스터 2s 앞면


 앞면에는 충전을 지원하는 micro USB 단자가 위치해 있어요.


MX 마스터 2s 오른쪽면


 많은 버튼이 위치해 있는 왼쪽면과는 달리 아무 것도 없는 오른쪽면의 모습입니다.


MX 마스터 2s 후면


 역시 후면에도 아무 것도 없습니다! 작동 방식은 이전의 MX 마스터 2와 같은 배터리 방식이며, 500mAh의 용량의 배터리를 내장하고 있어요.


MX 마스터 2s와 MX 애니웨어 2 비교


 제가 원래 사용하고 있던 MX 애니웨어 2와 크기 비교 모습. 상대적으로 크기는 하지만 손으로 쥐었을 때 착 달라붙는 맛이 있더라구요. 확실히 좋습니다. 디자인도 이쁘구요. ㅎㅎㅎㅎㅎ


마우스 패드에 올린 MX 마스터 2s


 이제 좀 사용해보고, 리뷰를 써봐야겠어요. 손이 편하니까 손목이 훨씬 덜 아프더라구요. 얼른 이것저것 써보고 리뷰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부족한 글 봐주셔서 감사해요! 다음에 올라올 리뷰도 꼭 봐주세요! :D

블로그 이미지

플린 N.

IT, 컴퓨터, 모바일 및 취미, 리뷰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